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러 모스크바에 강력한 돌풍…"최소 80여 명 사상"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29일(현지시간) 폭우를 동반한 강력한 돌풍이 일어 가로수 등이 뿌리째 뽑히면서 8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30분께부터 약 1시간 동안 모스크바시와 인근 지역에 엄청난 위력의 비바람이 몰아쳐 주민들이 넘어지는 나무에 깔리거나 떨어지는 구조물 등에 맞아 수많은 사상자가 발생했다.

세르게이 쇼바닌 모스크바 시장은 "돌풍으로 모스크바시에서 11명이 숨지고 70명이 중상을 입었다"며 "이는 유례가 없는 일로 낮에 돌풍이 불어 사상자가 크게 늘었다"고 설명했다.

모스크바시 공보실은 "시내 병원들을 찾는 환자가 늘어나고 있어 부상자는 더 많아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재난 당국 관계자는 "11명이 숨지고 105명이 입원했다"고 전했다.

이날 자연재해는 역시 돌풍으로 9명이 숨지고 165명이 부상한 지난 1998년 재해 때보다 피해가 더 큰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돌풍으로 떨어진 구조물에 부서진 자동차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돌풍으로 떨어진 구조물에 부서진 자동차 [리아노보스티=연합뉴스]
돌풍으로 넘어진 나무에 깔린 자동차 [타스=연합뉴스]
돌풍으로 넘어진 나무에 깔린 자동차 [타스=연합뉴스]

cj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03: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