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전, 디젤발전소 미세먼지 줄이는 기술 개발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한국전력[015760]이 미세먼지 감축을 위해 디젤발전소에서 배출하는 오염물질을 줄이는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한전은 디젤 연료를 태울 때 발생하는 질소산화물(NOx)과 그을음 등 2차 미세먼지 발생물을 줄이는 저감장치를 오는 7월 완료를 목표로 개발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이 장치는 디젤 연료에서 나오는 탄화수소(HC)와 유기물질을 다시 태워 이산화탄소와 물로 바꾸고 미립자 필터 등을 통해 오염물질을 90%까지 줄일 수 있도록 설계됐다.

한전은 저감장치가 개발되면 실증 연구를 거쳐 국내 56개 도서 지역에 운영하는 디젤발전소에 순차적으로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도서 지역은 내륙 발전소에서 생산한 전기를 직접 공급하기 어려워 자체적인 디젤발전소를 주로 이용해왔다.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9 19: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