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4배 선명' UHD방송 시대 개막…지상파 내일부터 수도권 서비스

미국식 UHD TV 있어야 시청…유럽식은 단말기 구매 필요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지금의 고화질(HD) 방송보다 4배 이상 선명한 화질과 입체적 음향을 제공하는 지상파 초고화질(UHD) 본방송이 31일 수도권에서 시작된다.

미래창조과학부와 방송통신위원회는 KBS, MBC, SBS 등 지상파 3사가 이날 오전 5시부터 서울, 경기, 인천 지역을 대상으로 UHD 본방송을 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지상파 UHD 방송은 국내에서 2001년 디지털방송을 시작한 이래 16년 만에 도입하는 새로운 방송서비스다.

HD보다 선명한 화질과 입체적 음향을 제공할 뿐 아니라 TV에 인터넷을 연결하면 다양한 양방향 서비스도 가능하다.

각 방송사는 시청자 특성에 따른 주문형비디오(VOD) 등과 같은 양방향 서비스를 올해 말 선보일 예정이다.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중계방송의 경우 시청자는 원하는 종목의 경기를 정규 편성에 구애받지 않고 시청하거나, 다양한 경기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도 있게 된다.

지상파 3사는 올해 보도·오락·교양 등 다양한 분야의 UHD 프로그램을 전체의 5% 비율로 편성하고, 이후 매년 5%씩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수도권 지역 일반가구에서 UHD 방송을 직접 수신해 시청하려면 올해 초 출시된 미국식(ATSC 3.0) UHD TV를 구입하고 안테나를 연결해야 한다.

유럽식(DVB-T2) UHD TV 보유 가구는 전송방식을 변경해주는 5만∼6만원 상당의 단말기를 별도로 구매해야 한다.

UHD 채널은 TV에서 먼저 채널 검색을 한 다음 KBS1 9-1번, KBS2 7-1번, SBS 6-1번, MBC 11-1번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화면 오른쪽 상단 방송사명 우측에 'UHD' 표기로 확인할 수 있다.

정부는 방송사, 가전사, 연구기관 등과 함께 '지상파 UHD 수신환경 개선 TF'를 구성해 수도권 지역 수신환경 실태를 조사하고 안테나 보급방안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또 지상파 UHD 본방송을 오는 12월 부산·대구·광주·대전·울산 등 광역시권과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 지역 일원으로 확대하고, 나머지 지역은 2021년까지 순차적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UHD 방송 시청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정부가 거주지 유형별로 배포하는 '지상파 UHD 방송 수신가이드'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디지털방송시청지원센터(국번없이 124)와 UHD KOREA 콜센터(☎1644-1077)를 통해 상담할 수 있다.

지상파 3사는 31일 오후 6시 30분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방송협회 주관으로 UHD 방송 공동 개국식을 개최한다.

UHD TV 유형에 따른 직접 수신 방법
UHD TV 유형에 따른 직접 수신 방법
[그래픽] 초고화질(UHD) 화질은 얼마나 좋은가
[그래픽] 초고화질(UHD) 화질은 얼마나 좋은가


aupf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30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