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공동체 육성, 따뜻한 전주시 만들기 첫발"

(전주=연합뉴스) 임청 기자 = 전주시와 전주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29일 전북여성문화센터에서 올해 새롭게 선정된 67개 온두레 공동체 회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동체 주민학교'를 열었다.

시와 온두레 공동체는 이날 신뢰와 호혜 정신을 바탕으로 협약했다.

시는 이들 공동체가 활발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컨설팅과 전문가 지원 등 다각적인 지원을 하기로 했다.

"공동체 육성, 따뜻한 전주시 만들기 첫발" - 1

이들 공동체 회원들은 이날 공동체의 의미를 재조명하고 공동체 사업으로 얻고자 하는 가치는 무엇인지 등을 심도 있게 논의하며 공동체 활동에 내실을 기하기로 다짐했다.

김승수 시장은 "따뜻한 사회를 꿈꾸는 공동체 사업에 자발적으로 참여해주신 시민들께 감사드린다"면서 "전주시는 앞으로도 활발한 공동체 활동을 지원하는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앞서 전주시는 지난 3월 총 67건을 '올해 온두레 공동체 사업'으로 선정했다. 이들은 마을 벽화골목 조성, 생태하천 가꾸기, 마을 신문제작, 책 읽는 마을 조성, 마을장터 운영 등 마을을 활성화하기 위한 각종 사업을 추진한다.

lc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9 17: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