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IT공룡들, AI 스타트업 인수 혈전…1년새 2배로↑

(서울=연합뉴스) 이 율 기자 = 애플과 구글, 페이스북 등 글로벌 IT 거인들이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인수에 열을 올리면서, 인수된 기업 숫자가 1년 새 2배로 폭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29일 리서치회사 CB인사이츠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인수된 AI 스타트업은 모두 34곳으로 전년동기 대비 2배 이상으로 늘어났다.

애플과 구글, 페이스북 등 IT 거인들이 AI 부문에서 선두주자로서의 위치를 강화하거나 빼앗긴 시장을 되찾기 위해 공격적으로 인수에 나서고 있기 때문이다.

구글은 2012년 이후 11개의 AI 스타트업을 인수해 압도적인 선두를 달렸다.

이어 애플과 페이스북, 인텔이 뒤를 이었다고 CB인사이츠는 설명했다.

1분기에는 포드자동차가 구글과 우버 자율주행팀 임원들이 나와 차린 아르고AI를 10억 달러(1조1천200억 원)에 인수하면서 역대 최대 규모 인수 기록 중 하나를 세웠다.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 하버드대 졸업식서 축사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 하버드대 졸업식서 축사[EPA=연합뉴스 자료사진]

AI스타트업들은 AI를 헬스나 소매 부문 등 특정 분야에 깊게 침투시켜 적용하는 방안을 연구하고 있다.

매트 맥클웨인 마드로나 벤처그룹 이사는 "대기업들은 플랫폼 서비스를 만들고, 스타트업의 관심은 미세한 응용지능 앱으로 이동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예를 들어 헬스케어 스타트업 포워드는 인공지능을 활용해 데이터를 처리해 의사의 권고정보를 만들어낸다.

구글 출신인 에이드리언 아운 포워드 최고경영자(CEO)는 "핵심 AI 문제에 집중하고 싶은 이들은 큰 기업에 몸을 담는 게 합리적"이라며 "하지만,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고 싶은 이들은 별도 회사를 차리는 게 더 좋다"고 말했다.

독립적으로 남는 AI스타트업들은 다양한 구애를 받는다. 이미지와 영상인식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AI스타트업 클래리파이의 매튜 자일러 CEO는 2013년 말 회사를 차린 이후 12차례 넘게 인수제의를 받았다고 털어놨다.

yuls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9 16: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