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농협, 가뭄 대책에 3천억 무이자 자금지원

송고시간2017-05-29 15:30

(세종=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농협은 가뭄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자금·자재·유통과 관련한 종합지원계획을 마련했다고 29일 밝혔다.

농협에 따르면 충남 서부지역은 농업용수 부족으로 염도가 높아져 논물마름 심화 및 고사피해 등 2차 피해 발생이 예상되는 가운데, 논에 대체작물로 파종한 밭작물의 생육이 어려운 상황으로 수확이 불투명한 상황이다.

지난 22일 '범농협 가뭄극복대책위원회'를 구성한 농협은 가뭄 피해 발생 또는 우려되는 지역에 대해서는 농·축협을 통해 양수기·송수호스 등 가뭄극복 장비를 보급하도록 조치했다.

농협중앙회에서는 3천억 원 규모의 재해대책 무이자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다만 이 자금은 조합원에게 직접 지원되지 않고, 조합별 가뭄 대책 사업을 할 때 활용된다.

아울러 이앙불능보장보험 가입 농업인에 대한 신속한 현장조사 및 보험금 지급, 가뭄 지역 농업용 양수기에 대한 면세유 추가배정, 약제 및 비료 원가공급, 대체 파종이 필요한 품종에 대한 종자 지원, 가뭄 지역 품위저하 농산물에 대한 판매지원 등도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농협은 설명했다.

한편 이날 가뭄 피해 현장을 방문한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가뭄극복을 위해 정부 및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 등을 통해 가뭄 조기 극복과 정상적인 영농활동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사진 오른쪽에서 두번째)이 29일 충남 서산시 부석면 관내 농가를 찾아 가뭄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2017.5.29 [농협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사진 오른쪽에서 두번째)이 29일 충남 서산시 부석면 관내 농가를 찾아 가뭄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2017.5.29 [농협 제공=연합뉴스]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