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노총, 정규직 전환 TF 출범…"비정규직 현황 파악"

(영종도=연합뉴스) 안홍석 이승환 기자 = 한국노총은 29일 '공공비정규직 노동자의 정규직 전환을 위한 테스크포스(TF)' 출범을 알리며 "구체적인 비정규직 현황을 파악하고 정규직 전환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국노총은 이날 오후 인천국제공항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열어 "TF는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공공기관의 비정규직을 파악해 정규직 전환 방안을 만들고 이를 실천하도록 정부에 촉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노총은 또 "인력감축과 구조조정을 부추기는 기존 공공기관 평가 시스템을 대폭 바꿔 비정규직의 정규직화를 도모하고, 이러한 흐름이 민간기업으로 확대해야 한다"며 "사측, 정부와 지속적으로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무기계약직을 정규직으로 분류할지, 비정규직으로 봐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기준 선정을 위해 계속 논의 중이며, 무기계약직도 처우와 근로조건 개선에 힘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노총, 정규직 전환 TF 출범…"비정규직 현황 파악" - 1

문재인 대통령은 당선 뒤 첫 외부 공식일정으로 이달 12일 인천공항을 찾아 비정규직 노동자를 정규직으로 전환하겠다고 밝혔다.

한국노총은 "문 대통령의 약속은 한국노총과 문 대통령이 체결한 정책협약의 성과물"이라면서 "일회성 이벤트가 아니라 우리 사회가 비정규직을 줄이고 노동을 존중하는 차별 없는 나라로 나아가는 출발점이 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악수하는 인천공항공사 사장과 노조위원장
악수하는 인천공항공사 사장과 노조위원장(서울=연합뉴스) 29일 오후 인천 중구 인천공항공사에서 정일영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오른쪽)과 한기수 한국노총 인천공항 환경노동조합 위원장이 비정규직 정규직화 방안을 논의한 뒤 악수하고 있다. [인천공항공사 제공=연합뉴스]


ah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9 15: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