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남대, 연못에 빠진 노인 구한 학생에 총장상

(광주=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전남대학교는 학교 연못인 용지에 빠진 시민을 구조한 교육대학원 교육학과 최종진(27) 씨에게 총장상을 수여했다고 29일 밝혔다.

총장상 수여
총장상 수여

최 씨는 지난달 11일 오전 10시 30분께 용지 인근에서 친구와 대화를 하던 중 휠체어를 탄 70대 노인이 물에 빠지는 것을 보고 119에 신고한 뒤 물에 뛰어들었다.

최 씨는 노인을 연못에서 구조한 뒤 119구급차가 도착할 때까지 체온 유지를 위해 입고 있던 외투를 벗어 어르신의 몸을 감싸주는 등 응급조치를 했다.

구급대원에 인계된 노인은 인근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며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남대는 최 씨의 살신성인으로 타인의 생명을 구한 점을 높이 평가해 총장상을 수여했다.

minu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9 14:2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