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일 외무장관 '北미사일' 통화…"대북 압력강화"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문장관과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외무상은 29일 전화통화를 하고 북한의 이날 미사일 발사에 따른 대응 조치로 대북 압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두 사람은 또 통화에서 북한에 대한 영향력을 가진 중국에 대해 북한의 도발 억제를 위한 추가 역할 하도록 요구해 나가기로 했다.

가나스기 겐지(金杉憲治)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은 이날 조셉 윤 미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와 별도로 통화하고 "북한에 의한 잇따른 도발 행동은 결코 용인할 수 없다"는 인식을 공유했다고 일본 외무성이 발표했다.

두 사람은 또 "유엔을 포함해 미일, 한미일이 계속 긴밀히 연대하면서 단호하게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고 외무성은 덧붙였다.

또 기시다 외무상과 야치 쇼타로(谷內正太郞)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은 이날 방일하는 양제츠(楊潔지<兼대신虎들어간簾>)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과 각각 만나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따른 대응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美태평양사령부 "北, 단거리탄도미사일 발사…6분후 동해 낙하"
美태평양사령부 "北, 단거리탄도미사일 발사…6분후 동해 낙하"(워싱턴 EPA=연합뉴스)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28일 공개한 날짜 미상의 신형 대공 유도무기체계 발사장면. ymarshal@yna.co.kr

choina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9 13: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