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文대통령, 오후 수석보좌관 회의…'총리인준' 입장표명할듯(종합)

송고시간2017-05-29 10:39

임종석 실장 회견 연장선서 언급 전망…유감표명 수위 주목

대통령 직접 사과 여부 미지수…내부서는 신중론 제기

(서울=연합뉴스) 노효동 김승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오후 2시 청와대 여민1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개최한다.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회의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회의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청와대 여민관 소회의실에서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17.5.25

수석보좌관 회의 참석 대상은 대통령과 비서실장·정책실장·안보실장·경호실장 등 청와대 4실장과 수석비서관·보좌관·국가안보실 1·2차장 등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회의에서 최근 난항을 겪고 있는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 등의 국회 인준문제와 관련한 입장을 표명할 것으로 전망된다.

문 대통령은 지난 26일 임종석 비서실장 기자회견의 연장선상에서 이번 사안에 대한 유감 표명 등의 언급을 하고 야당에 대승적 협력을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문 대통령이 이번 사안에 대해 직접 사과할지에 대해서는 내부에서 신중론이 제기되고 있어 실제 어떤 수위에서 입장을 내놓을지 주목된다.

문 대통령은 또 사실상의 인수위 격인 국정기획자문위원회와 국회 차원에서 새로운 인사검증 기준을 마련해달라고 요청할 것으로 예상된다.

여권의 핵심 관계자는 "지금은 야당을 충분히 설득하는 모드로 간다는 것"이라고 전제한 뒤 "그러나 야당을 보고 정치하는 게 아니라 국민을 보고 정치한다는 게 우리의 입장"이라며 "야당의 요구대로 대통령이 사과한다면 앞으로 건건이 사과해야 하는 만큼 신중해야 한다고 본다"고 말했다.

국정기획자문위원회 부위원장을 맡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정책위의장은 이날 YTN 라디오에 나와 "이례적으로 아주 빠른 속도로 비서실장이 사과하고 이 기회에 고위공직자 인사 기준을 만들었으면 좋겠다는 이야기도 했지 않았느냐"며 "대통령의 의중을 실어서 비서실장이 이야기한 것이다. 필요하다면 대통령께서도 관련된 입장을 말씀하실 수는 있을 거라고 본다"고 말했다.

수석보좌관 회의는 매주 월요일 오후와 목요일 오전 정례적으로 개최된다.

문 대통령은 월요일 오전 수석보좌관 회의를 개최할 경우 참석자들이 일요일에 출근해 회의 준비를 해야 하는 점을 고려해 월요일 오후 회의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 수석보좌관 회의 주재
문 대통령, 수석보좌관 회의 주재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오후 청와대 여민1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 발언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rhd@yna.co.kr

kind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