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자동차사 연구개발비 사상최고…"친환경·자율주행 경쟁격화"

송고시간2017-05-28 15:25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일본의 7대 자동차사의 올해 연구개발투자비가 2조8천500억엔(약 28조6천924억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고 NHK가 28일 전했다.

이는 자동차업계의 새로운 성장 분야인 친환경차 및 자율주행차 분야를 선점하기 위해 투자를 크게 늘린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도요타자동차의 경우 올해 1조5천억엔의 연구개발비를 책정했다. 이는 지난해보다 1.2% 많은 것이다.

도요타 이외에도 혼다는 9.4%, 닛산(日産)자동차는 7.1%, 스바루는 17.3%씩 연구개발비를 전년보다 늘리기로 했다.

특히 혼다는 미국 구글 계열 기업과 자율주행차 공동연구를 하는 등 업종간 경계를 넘어 연대하는 움직임도 나타나고 있다.

NHK는 "자동차업계의 성장이 정체되는 상황에서 각사는 최소 비용과 시간을 들여 첨단기술을 개발하느냐가 과제가 됐다"며 "혼다가 구글과 제휴한 것도 이런 차원"이라고 지적했다.

도요타 프리우스 자동차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요타 프리우스 자동차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choina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