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재미동포 김찬, 일본프로골프 미즈노오픈 우승…김경태 4위

송고시간2017-05-28 14:55

김찬. [JGTO 인터넷 홈페이지 캡처]
김찬. [JGTO 인터넷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재미동포 김찬(27)이 일본프로골프 투어(JGTO) 미즈노오픈(총상금 1억엔) 우승을 차지했다.

김찬은 28일 일본 오카야마의 JFE 세토나이카이 골프클럽(파72·7천404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최종합계 15언더파 273타의 성적을 낸 김찬은 2위 마이클 헨드리(호주)를 5타 차로 여유 있게 따돌리고 JGTO에서 첫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우승 상금은 2천만엔(약 2억원)이다.

1990년생으로 키 188㎝의 건장한 체구가 돋보이는 김찬은 미국 하와이주 출신으로 애리조나주립대를 나왔다.

2013년부터 아시안투어와 JGTO 등에서 활약하는 선수다.

김찬은 22일 끝난 올해 US오픈 일본 지역 예선을 통과해 올해 US오픈 본선 출전 자격을 얻었다.

또 이번 대회 상위 4명에게는 올해 7월 브리티시오픈 출전권이 주어졌다.

김경태 [신한금융그룹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김경태 [신한금융그룹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에 따라 김찬과 헨드리, 3위에 오른 애덤 블랜드(호주), 4위 김경태가 브리티시오픈 출전 자격을 획득했다.

김경태는 6언더파 282타를 쳐 이번 대회를 4위로 마쳤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