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사드 한풍' 뚫고…강원 농수산물 수출 18.9% 신장

중국시장 판로 확대, 미국·호주 등 시장 다변화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강원도 농수산식품 수출이 사드 여파에 따른 '한한령'(限韓令·한류 제한령) 에도 중국시장 판로 확대와 시장 다변화로 높은 신장세를 기록했다.

미국 텍사스서 강원도 농수산 식품 특판전
미국 텍사스서 강원도 농수산 식품 특판전[강원도 제공=연합뉴스]

강원도는 4월 말까지 농수산식품 수출실적이 7천293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6천135만 달러)보다 1천만 달러 이상 늘어난 18.9%의 신장세를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같은 신장세는 전남(17.9%), 경남(15.1%), 충북(14.2%) 등 전국 9개도 중 가장 높다.

강원 농수산식품 수출은 수산물 1천398만 달러, 면류 1천234만 달러, 음료 929만 달러, 파프리카 82만 달러, 김치 35만 달러 등을 중심으로 꾸준히 성장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국내 사드배치 문제로 중국시장 진출 확대가 어려운 점을 고려해 사드영향이 비교적 적은 광둥성 시장을 공략했다.

신장웨이우얼자치구 내 중국·카자흐스탄 합작 자유경제특구인 '호르고스 경제특구' 시장도 개척했다.

최근 중국 웨이하이와 정저우지역에 강원도 중국 통합무역사절단을 파견해 평창초콜릿 등 114만 달러 계약과 중국 상하이 국제식품 박람회에 참가하는 등 중국시장을 꾸준히 공략하고 있다.

호주와 미국시장에도 진출해 시장 다변화를 꾀하고 있다.

호주 시드니 유통업체와 업무협약을 맺고 현지에 물류창고와 강원상품 전문 판매 상설매장 2곳을 개설했다.

미국도 기존 수출지역인 뉴욕 등 동부지역에서 벗어나 텍사스와 캘리포니아 등 중·서부 지역에서 농수산식품 판매촉진 행사를 열어 전 품목을 모두 팔았다.

도는 올해 농수산식품 수출 3억 달러 달성을 위해 강원 상품관과 상설매장을 활용해 판촉·홍보전을 지속하여 열 계획이다.

conany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8 11: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