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북 맑은 하늘…초여름 더위 이어진다

(청주=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충북은 30도 안팎의 초여름 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28일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남해 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충북은 맑은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낮 기온이 30도까지 올라 덥겠다.

지역별 예상 낮 최고기온은 영동 30도, 청주·충주·제천 29도, 괴산·진천·음성 28도 등으로 28∼30도의 분포로 예보됐다.

이는 평년(24.7∼26도)보다 4도가량 높은 것이다.

무더위는 오는 29일과 30일에도 이어져 낮 최고기온이 각각 31∼32도, 29∼30도를 기록하겠다.

그러나 오전 최저기온은 12∼18도로 예상돼 당분간 일교차가 클 것으로 보인다.

이날 충북지역의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으로 예보됐다.

청주기상지청 관계자는 "대체로 맑은 가운데 초여름 무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며 "오늘과 내일 바람이 다소 강하게 부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돼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bw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8 06: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