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 유엔대표부 "북극성-2 발사 정당…추가제재 반대"

(서울=연합뉴스) 문관현 기자 = 유엔 주재 북한대표부가 북한의 준중거리탄도미사일(MRBM) 시험발사는 정당했다면서 추가적인 대북제재에 반대 입장을 표명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7일 보도했다.

김인룡 유엔 주재 북한대표부 차석대사는 26일(현지시각) 뉴욕 유엔본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북한이 지난 21일 '북극성-2형' 시험발사에 성공했다며 "당시 시험발사는 북극성-2형의 무기 시스템의 기술적 측면을 확인하고, 실전 배치 전 다양한 조건에 대한 적응력을 검사하는 게 목적"이라고 주장했다고 방송은 전했다.

북한 매체는 북극성-2형을 성공적으로 시험발사했다며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부대 실전배치를 승인했다고 지난 22일 일제히 보도했다.

김 차석대사는 "방어를 위한 군사 능력 강화와 (실전)배치 이전 거쳐야 하는 정상적인 절차의 일부"라면서 "유엔 안보리가 당시 시험발사에 채택한 언론성명은 물론, 추가 대북 제재에도 반대한다"는 기존의 입장을 되풀이했다.

또 유엔 안보리의 대북 제재가 법적 근거가 부족하다고 주장했다.

앞서 유엔 안보리는 지난 22일 북한의 북극성-2형 시험발사를 비난하는 언론성명을 채택한 바 있다.

'북극성 2형' 발사장면
'북극성 2형' 발사장면(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의 중장거리 전략 탄도탄 '북극성 2형' 시험발사 장면을 지난 22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khm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7 08: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