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애플, 독자적인 AI칩 '뉴럴 엔진' 개발 중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김현재 특파원 = 애플이 독자적인 인공지능(AI) 전용 칩을 개발 중이라고 블룸버그 통신이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팀쿡 애플 CEO [AP=연합뉴스]
팀쿡 애플 CEO [AP=연합뉴스]

블룸버그는 "애플 내부에서 '애플 뉴럴 엔진'으로 불리는 이 칩은 얼굴 인식, 음성 인식과 같은 기능을 향상시켜 애플의 자율주행차 소프트웨어와 증강 현실, 아이폰의 시리 기능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애플은 궁극적으로 뉴럴 엔진을 아이폰, 아이패드 등 자사의 모든 제품에 통합시킬 계획을 지닌 것으로 알려졌다.

블룸버그 통신은 "애플 기기는 현재 메인 프로세서와 그래픽 칩이라는 두가지 칩을 사용해 복잡한 인공지능 프로세스를 처리한다"면서 "그러나 새로운 칩은 AI 처리를 위해 특별히 설계된 전용 모듈에서 이 작업을 처리함으로써 배터리 성능을 향상시킬 수 있다"고 전했다.

애플은 이미 이 칩의 아이폰 버전을 테스트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오는 9월 출시 예정인 아이폰 8시리즈에이 칩이 탑재될지는 불분명하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애플은 2011년 '시리'를 내놓으면서 AI 분야에서 한발 앞서 나가는 듯 했지만, 이후 아마존의 알렉사 및 구글의 구글 어시스턴트 등에 밀린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구글은 텐서 프로세싱 유닛(TPU)으로 알려진 AI 기반 프로세서를 발표했으며, 엔비디아 역시 클라우드 고객들에게 유사한 칩을 판매하고 있다.

kn020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7 06: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