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회, 강경화 임명동의안 접수…재산 34억원

"경험·전문성·폭넓은 네트워크 바탕 적임자"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국회는 26일 문재인 대통령이 제출한 강경화(62) 외교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을 접수했다.

문 대통령은 임명동의 요청 사유로 "국내·외에서 다양한 경력을 거치며 높은 전문성과 식견, 광범위한 네트워크를 쌓아왔다"며 "특히 유엔 무대에서 한국 여성 중 최고위직에 임명되는 등 한국의 유엔 및 다자외교 위상 강화에 크게 기여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강 후보자의 유엔 경력에 대해 "다양한 보직을 거치면서 원칙을 지키면서도 균형감과 합리성을 두루 갖춘 실력파로서 상·하급자 간에 원활한 소통으로 대내외 신망이 두텁다"고 설명했다.

또 "치밀한 업무 추진력과 탁월한 조정능력을 겸비해 다국적 직원으로 구성된 국제기구를 원만하게 관리하고 조직 차원의 성과 도출을 지향하는 합리적인 리더십을 보여줬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국내외를 망라해 쌓아온 경험과 전문성, 폭넓은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현 시기 우리나라가 직면한 막중한 외교 현안을 슬기롭게 헤쳐나가면서 한국의 위상을 높여나가고 국민과도 적극적으로 소통해 나갈 수 있는 외교부 장관 역할 수행에 적임자로 평가된다"고 덧붙였다.

강 후보자가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본인과 배우자, 모친, 자녀(1남2녀) 명의로 보유한 재산은 모두 34억7천598만원이다.

부동산은 본인 명의 관악구 봉천동 건물(104㎡·2억8천700만원)과 배우자 명의의 연희동 임야(301㎡·6억4천113만원) 및 서대문구 건물(217㎡·14억4천만원) 등을 보유 중이다.

본인 명의의 예금(3억5천587만원)과 삼성전자 주식(4억4천720만원)도 주요 재산 목록이다.

배우자 명의로 요트 1대(8.55t·3천456만원)와 오토바이(750㏄·1천627만원) 등도 신고했다.

장녀는 경남 거제 건물(74.525㎡·8천만원)과 예금(5천641만), 오토바이(249㏄·544만원) 등 1억6천189만원을, 차녀는 경남 거제 건물(74.525㎡·8천만원) 등 9천646만원, 장남은 예금(345만)과 오토바이(124㏄·215만원) 등 559만원을 각각 신고했다.

병역의 경우 장남이 지난해 9월부터 서울대 대학원에서 전문연구요원으로 복무 중이다.

경찰청이 확인한 범죄경력 조회에는 '해당사항 없음'으로 기재돼 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 [연합뉴스 자료사진]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 [연합뉴스 자료사진]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6 21: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