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U20월드컵] 하승운-조영욱 잉글랜드전 투톱…'바르사 듀오' 벤치

송고시간2017-05-26 19:01

[U20월드컵] 하승운-조영욱 잉글랜드전 투톱…'바르사 듀오' 벤치 - 1

(수원=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조영욱(고려대)-하승운(연세대)으로 이뤄진 새로운 공격라인이 잉글랜드전 최선봉에 선다.

신태용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 감독은 26일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A조 3차전 잉글랜드전에서 조영욱과 하승운에게 투톱 공격을 맡겼다.

기니, 아르헨티나전에서 맹활약을 펼쳤던 '바르사 듀오' 이승우와 백승호(이상 FC바르셀로나)는 벤치에 대기한다.

신태용 감독은 4-4-2 전술로 나선 잉글랜드를 상대로 3-5-2 전술로 맞불을 놨다.

좌우 윙백에는 우찬양(포항)과 이유현(전남)이 서고 중원은 한찬희(전남), 이승모(포항), 임민혁(FC서울)이 지킨다.

스리백은 이정문(연세대), 이상민(숭실대), 정태욱(아주대)으로 구성됐다.

골키퍼 장갑은 송범근(고려대)이 낀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