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커넥티드카 시장 2019년 112조원…기술표준 선점해야"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최신 정보통신 기술로 운전자에게 다양한 안전·편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커넥티드카(connected car) 시장이 빠르게 성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산업연구원은 28일 발표한 '커넥티드카 서비스의 확산과 발전 전략' 보고서에서 "2019년에 커넥티드카 관련 시장 규모가 112조원까지 성장할 정도로 잠재력이 매우 높다"고 밝혔다.

산업연구원은 2020년에는 전체 차량의 55% 정도가 인터넷에 연결되는 커넥티드카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산업연구원은 커넥티드카의 등장으로 모바일 서비스의 영역이 스마트폰에서 자동차로 확장되면서 기존의 모바일 서비스뿐 아니라 자동차 위치정보와 교통정보를 활용한 새로운 서비스가 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IT서비스와 콘텐츠 산업, 보험·금융업, 공공 서비스 분야 등에서 새로운 사업 기회가 생길 것으로 예상했다.

산업연구원은 과거 스마트폰 도입 때와 같이 커텍티드카 시장을 주도하려면 기술표준을 선점하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산업연구원은 "커넥티드카 시장도 기술표준 경쟁력이 시장 지배력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IT기업이 자동차기업과 협력 네트워크를 구성하여 기술계층별로 기술 개발과 표준화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또 커넥티드카 서비스 확산을 저해하는 자동차 관련 규제를 완화하고 창업 지원 등 산업 환경에 맞는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SK 텔레콤, VR 커넥티드카로 떠나는 자율주행 체험
SK 텔레콤, VR 커넥티드카로 떠나는 자율주행 체험(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24일 오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국내 최대 정보통신박람회 월드IT쇼에서 참석자들이 SK 텔레콤 , VR 커넥티드카로 떠나는 자율주행 체험을 하고 있다. 2017.5.24
mon@yna.co.kr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8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