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창걸 한샘 명예회장, 공익재단에 2천200억원 추가 기부

송고시간2017-05-26 17:01

2년전 보유 한샘주식 260만주 기부약속…현재까지 166만주 증여

조창걸 한샘 창업주[연합뉴스 자료사진]
조창걸 한샘 창업주[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한샘 창업주 조창걸 명예회장이 자신이 보유한 한샘 주식 100만 주를 공익재단에 추가로 출연했다.

한샘은 26일 조 명예회장이 한샘DBEW연구재단(드뷰재단)에 한샘 주식 100만 주를 증여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지난 23일 종가기준으로 2천155억원에 해당한다.

드뷰재단은 2012년에 설립된 공익법인으로 디자인 연구와 장학사업 등을 지원해오고 있다.

조 명예회장은 한국의 미래를 개척할 전략을 개발하고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재산을 사회에 환원하겠다면서 2년여 전 자신이 보유한 한샘 주식 534만 주 중 절반인 260만 주(2015년 3월 26일 종가기준 약 4천600억원)를 재단 운영에 내놓겠다고 약속했다.

한샘은 "조 명예회장이 지금까지 166만 주를 증여해 자신의 보유주식 절반을 기부하겠다는 약속을 지켜가고 있다"면서 "드뷰재단의 사업 확대에 따라 나머지 주식에 대한 재단 증여도 순차적으로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조 명예회장이 수천억원을 연구재단에 출연하기로 결심하게 된 것은 미래 변화를 예측하고 올바른 해결책을 제시하는 싱크탱크(Think Tank)가 국내에는 없다는 판단 때문이다.

재단 관계자는 "한샘드뷰 연구재단은 조 회장의 사재 출연을 계기로 장학사업과 국내·외 학술 연구비 지원 사업은 물론, 미래를 위한 한국의 전략 수립과 리더를 육성하는 대한민국 대표 싱크탱크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