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북핵 당사국들 협상테이블로 조속 복귀하라" 촉구

"6자회담 조속재개, 평화·협상통한 평화적 해결해야"
"유관국, 안보리 대북결의 엄격히 완전집행해야" 강조
유엔 안보리, 북한 미사일 도발 긴급회의(PG)
유엔 안보리, 북한 미사일 도발 긴급회의(PG)[제작 최자윤]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도발로 국제사회에서 대북 추가 제재가 논의되는 가운데 중국 정부가 북핵 문제 당사국들에 조속히 협상 테이블로 돌아오라고 촉구하고 나섰다.

루캉(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6일 정례 브리핑에서 '북한을 언제쯤 6자 회담 테이블로 끌어올 수 있느냐'는 질문에 "이는 시간 문제가 아니다"면서 "각국이 협상 테이블로 이른 시일 내 돌아올 수 없다면 한반도 문제와 지역 평화 안정에도 도움이 안 된다"고 밝혔다.

루 대변인은 이어 "우리는 유관 각국이 융통성을 가지고 같은 방향을 향해 나가고 이른 시일 내 협상 테이블로 돌아오길 바란다"면서 "조속히 6자 회담을 재개하고 평화 방식으로 한반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각방이 함께 노력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그는 중국이 최근 북한에 대한 추가 제재에 긍정적인 모습을 보인다는 보도에 대해선 "중국 측은 한반도 비핵화 실현, 한반도 평화 안정 유지, 대화와 협상을 통해 한반도 문제를 평화롭게 해결하는 것을 견지한다"면서 기존 입장만 되풀이했다.

그러면서 그는 "중국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상임이사국이자 동북아 평화 안정에 중대한 이해관계가 있는 국가로서 안보리 대북 결의를 엄격히 이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루 대변인은 아울러 "우리는 모든 유관국이 안보리 결의를 엄격하고도 완전하게 집행해야 한다"고 주장하며 "미국 측도 중국의 정책과 입장을 잘 알고 있다고 믿는다"고 언급했다.

president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6 16: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