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화여대 총장 후보 김혜숙·김은미…이사회서 26일 선출

결선투표 1위 김혜숙·2위 김은미…1차 투표 순위 그대로
학교법인 이사회에 복수 추천해 26일 이사회 회의서 선임


결선투표 1위 김혜숙·2위 김은미…1차 투표 순위 그대로
학교법인 이사회에 복수 추천해 26일 이사회 회의서 선임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25일 실시된 이화여대 제16대 총장 후보 선출을 위한 결선투표 결과 김혜숙 철학과 교수가 1위, 김은미 국제대학원 교수가 2위를 기록했다.

김혜숙 교수 [이화여대 제공=연합뉴스]
김혜숙 교수 [이화여대 제공=연합뉴스]

이대는 이날 교내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진행된 결선투표에서 1, 2위를 차지한 김혜숙 교수(57.3%)와 김은미 교수(42.7%)가 총장 후보자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전날 1차 투표에서 7명의 입후보자 중 김혜숙 교수가 환산 푯값에 따른 총득표수 354.2882표(33.9%)로 1위, 김은미 교수가 183.4608표(17.5%)로 2위를 차지해 결선투표에 진출했다.

김은미 교수 [이화여대 제공=연합뉴스]
김은미 교수 [이화여대 제공=연합뉴스]

투표 반영 비율과 구성원별 인원수에 따라 이번 선거에서 선거권자 1명의 표 가치는 교수 1표, 직원 0.567표, 학생 0.00481표, 동창 0.025표로 환산된다.

1차 투표 때 과반득표자가 나오지 않아 득표 1위와 2위만을 대상으로 열린 결선투표에서도 김혜숙 교수가 김은미 교수를 앞섰다.

김혜숙 교수는 지난해 평생교육단과대학 사태 당시 학생들과 뜻을 같이했으며 교수 시위를 주도했다. 김은미 교수는 국제개발협력을 위한 연구 활동과 전문가 양성에 힘을 기울여왔다.

이대 선거관리위원회는 결선투표 순위를 표기한 채 두 교수를 학교법인 이화학당 이사회에 총장 후보자로 복수 추천한다.

이사회는 26일 오전 회의를 열어 추천된 2명 중 1명을 총장으로 선임한다. 그날 오후 총장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이대는 '정유라 특혜 비리'와 관련해 최경희 전 총장이 지난해 10월 19일 불명예 퇴진한 이후 총장 자리가 공석이었다.

이대는 이번 총장 후보 선거로 창립 131년 만에 처음으로 학내 구성원들이 참여한 직선제를 통해 총장을 선출하게 됐다. 1990년 제10대 윤후정 총장이 교수들만 참여한 선거로 선출된 바 있다.

총장 취임식은 31일 이대 창립 131주년 기념식에서 열릴 예정이다.

p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5 22: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