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윤장현 시장 "광주, 유엔과 민주·인권·평화의 연대 시작"

유엔서 열리는 5·18 기념 국제학술대회 참석 위해 25일 출국

(광주=연합뉴스) 송형일 기자 = 윤장현 광주시장은 26일 미국 뉴욕 유엔(UN) 본부에서 열리는 '5·18 기념 국제학술대회'와 관련해 "바르지 못한 것으로부터 인간 존엄의 가치를 지켜온 광주가 UN과 함께 민주·인권·평화를 위한 연대를 시작하는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윤장현 광주시장[연합뉴스 자료사진]
윤장현 광주시장[연합뉴스 자료사진]

학술대회에 참석하는 윤 시장은 출국에 앞서 25일 오후 "민주주의 이정표를 세운 도시, 자랑스러운 광주의 역사를 UN 관계자와 언론, 학자와 공유하고 세계 속 광주가 해야 할 역할에 대해 지혜를 구하는 뜻깊은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학술대회는 UN에서 처음 열리는 5·18기념행사로 '광주일기:민주와 자유의 집단기억'(Gwangju Diary:A Collective Memory of Democracy and Freedom)'을 주제로 진행한다.

도널드 그레그 전 주한 미국대사와 국제 정치학 전문가인 브루스 커밍스 시카고대학 석좌교수, 1980년 당시 5·18을 직접 취재했던 테리 앤더슨 전 AP통신 특파원 등이 발제와 토론에 나선다.

또 5·18 민주화운동 기록을 담은 책 '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 영문판 번역자인 닉 마마타스와 설갑수씨, 광주대 교수이자 난민운동가인 욤비토나씨도 자리를 함께한다.

행사에서는 '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 영문 개정판도 선보인다.

이 책은 1985년 출간된 5·18 최초 백서로, 5·18 진실에 관한 기록과 증언을 담고 있다.

윤 시장은 이 책을 발간할 당시 5·18 부상자와 사망자에 대한 자료를 찾아 제공했으며 1999년 첫 영문판 출간 때 사재를 털어 지원하는 등 특별한 인연이 있다.

'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 표지[광주시제공=연합뉴스]
'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 표지[광주시제공=연합뉴스]

윤 시장은 국제학술대회와 5·18 기념사진전, 뉴욕 한인회 간담회 등의 일정을 소화하고 28일 귀국한다.

nicepe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5 15: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