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자카르타 폭탄테러범 신원 확인…경찰, IS 연계 반군소행에 무게(종합)

압력밥솥 폭탄·경관 겨냥 등 패턴 유사
국제 테러 일부일 가능성도…인니 대통령 "철저수사" 지시
(자카르타=연합뉴스) 황철환 특파원 = 자살폭탄 테러로 경찰관 3명이 숨지고 다수의 부상자가 발생한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동부의 버스 정류장 앞에 25일 낮 보안 요원이 배치돼 있다. 2017.5.25 [AP=연합뉴스]
(자카르타=연합뉴스) 황철환 특파원 = 자살폭탄 테러로 경찰관 3명이 숨지고 다수의 부상자가 발생한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동부의 버스 정류장 앞에 25일 낮 보안 요원이 배치돼 있다. 2017.5.25 [AP=연합뉴스]

(자카르타=연합뉴스) 황철환 특파원 =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도심에서 24일 밤 연쇄 자폭 테러를 벌인 용의자들의 신원이 밝혀졌다.

25일 인도네시아 서부 자바 주(州) 경찰 당국은 용의자 두 명의 신원을 자바 주 반둥 출신의 이흐완 누룰 살람(40)과 가룻 지역 주민인 아흐마드 수크리(32)로 확인했다.

경찰 당국자는 "현재 용의자들의 가족을 신문하고 있으며, 신원을 보다 명확히 하기 위한 DNA 감식도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이흐완과 수크리는 현지시각으로 전날 오후 9시께 자카르타 동부 캄풍 멜라유 버스 정류장 옆 주차장에 모여 있던 경찰관들에게 접근해 5분 간격으로 자살폭탄을 터뜨렸다.

인도네시아 경찰청 세툐 와시스토 대변인은 "현장을 조사한 결과 용의자들은 압력밥솥 폭탄을 넣은 여행용 가방을 이용해 범행을 저질렀다. 압력밥솥 폭탄에는 못과 산탄이 들어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 공격으로 경찰관 3명이 숨지고 다른 경찰관 6명과 민간인 5명이 중경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덧붙였다.

이흐완과 수크리는 범행 현장에서 즉사했다.

테러 피살 인도네시아 경찰관 장례식
테러 피살 인도네시아 경찰관 장례식(자카르타=연합뉴스) 황철환 특파원 =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동부의 한 버스 정류장 앞에서 발생한 자살폭탄 테러로 사망한 경찰관의 시신이 옮겨지고 있다. 2017.5.25 [AFP=연합뉴스]

와시스토 대변인은 이번 테러의 배후와 관련해서는 언급을 자제했다.

하지만 현지 언론은 지난 2월 27일에도 반둥시의 관공서 인근에서 인도네시아 내 이슬람국가(IS) 연계 테러조직인 '자마 안샤룻 다울라'(JAD) 조직원이 유사한 폭발물을 사용한 점에 주목했다.

이 단체는 작년 초 민간인 4명의 목숨을 앗아간 자카르타 도심 총기·폭탄 테러에 관여했으며, 작년 12월에는 역시 압력밥솥 폭탄을 이용해 인도네시아 대통령궁을 공격할 계획을 세우다 적발됐다.

JAD는 중부 술라웨시주 포소를 거점으로 활동해 온 무슬림 반군 '동인도네시아 무자헤딘'(MIT)과도 연계돼 있으며, 최근에는 필리핀 남부의 이슬람 무장세력인 '아부 사야프'와도 협력 관계를 구축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열하는 피살 경찰관 유족들
오열하는 피살 경찰관 유족들(자카르타=연합뉴스) 황철환 특파원 =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동부 버스 정류장 앞에서 발생한 자살폭탄 테러로 숨진 현지 경찰관 길랑 아디나타의 유족들이 장례식장에서 오열하고 있다. 2017.5.25 [EPA=연합뉴스]

인도네시아 경찰 당국자는 이번 테러의 용의자들이 "포소의 반군과 연결된 정황이 있다"면서 JAD나 MIT와 관련된 인물인지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실제 이번 테러는 이른바 '소프트 타깃'으로 불리는 일반 대중이 아니라 경찰관을 노렸다는 점에서 인도네시아 현지 반군들의 공격 패턴과 유사한 측면이 있다.

다만 인도네시아 경찰은 이번 공격이 IS 등이 기획한 국제 테러의 일부일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

와시스토 대변인은 지난 22일 발생한 영국 맨체스터 자살폭탄 테러와 23일 필리핀 민다나오 섬에서 발생한 IS 추종 반군단체의 도시점거 사건을 거론하면서 "이번 사건은 여러 장소의 여러 조직이 연대한 국제 테러의 일부일 수 있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 경찰청 아위 세티요노 대변인도 IS 연계 무장조직이 테러의 배후일 가능성이 매우 크다면서 "이번 사건은 IS와 관련이 있다. 다만 용의자들이 국제 네트워크를 통해 (시리아 등지로부터) 지시를 받았는지는 아직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이번 테러는 26일부터 시작되는 이슬람 단식 성월인 '라마단'을 이틀 앞두고 발생했다.

이와 관련해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국민들의 침착한 대응을 당부하면서 "이번 공격은 충격적이었다. 테러에 가담한 조직을 철저히 조사해 완전히 근절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hwangc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5 18: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