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에콰도르 특사 박영선 "좋은 리더십이 나라 바꾸는 것 확인"(종합)

"장하준, 산업다각화 보고서 에콰도르에 제출…양국 상생협력 기대"

(서울=연합뉴스) 송수경 기자 = 에콰도르 특사로 파견된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의원은 25일 "취임식장에서 좋은 리더십이 한 나라를 어떻게 바꿀 수 있고 희망과 비전을 안겨줄 수 있는 것인지 새삼 확인했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같은 당 조승래 의원과 함께 문재인 대통령의 특사 자격으로 24일(현지시각) 열린 레닌 모레노 에콰도르 신임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했으며, 페이스북에 이러한 내용의 '취임식 관전평'을 올렸다.

그는 "퇴임하는 코레아 대통령이 두르고 있던 대통령휘장을 신임 대통령에게 둘러주는 장면은 참 훈훈했다"며 "전임 대통령이 신임 대통령만큼이나 큰 박수를 받으며 입장하고 퇴장하는 장면은 꽤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휠체어 대통령', '개혁의 대통령' 레닌 모레노 신임 대통령의 취임식은 국회의사당에서 열렸다"며 "휠체어에 앉아 입장하는 인자한 인상의 '낮은 자세'의 모레노 대통령 모습은 식장을 압도했다. 약자 보호정책으로 국제사회에서 신망을 얻으며 에콰도르의 격을 한 단계 끌어올린 개혁대통령의 취임선서에 시민들은 환호했다"고 전했다.

그는 "에콰도르 수도 키토는 광장의 도시로, 키토의 여러 광장에는 식민지해방과 독립의 정신이 숨 쉬고 있다"며 "마치 우리가 광화문 광장에서 촛불 혁명으로 정권교체를 이뤘듯이 키토의 광장은 민주주의로 가는 정거장이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에콰도르는 개혁의 기치로 산업구조개편을 통해 새로운 도약을 꿈꾸며 산업발전에 대한 기대로 충만해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에콰도르 정부 경제정책의 가정교사 역할을 맡고 있는 영국 케임브리지대학 장하준 교수가 다음 달 산업다각화 전략보고서를 에콰도르에 제출한다"면서 "장 교수는 청와대 정책실장으로 임명된 장하성 교수의 사촌동생이기도 하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석유부국 에콰도르와 경제개발 성공모델 대한민국이 상생하는 협력으로 양국이 필요로 하는 경제회복 탄력성을 추구할 수 있다는 기대"고 덧붙였다.

에콰도르 특사 박영선 "좋은 리더십이 나라 바꾸는 것 확인"(종합) - 1
레닌 모레노 에콰도르 대통령 취임
레닌 모레노 에콰도르 대통령 취임(키토 AFP=연합뉴스) 레닌 모레노 에콰도르 신임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수도 키토 의회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손을 흔들고 있다. 모레노 대통령은 이날 취임연설에서 "모두를 위한 대통령이 되겠다"며 "한 사람도 뒤처지지 않도록 일할 것이다. 현재가 곧 미래다"라고 말했다. lkm@yna.co.kr


hanks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25 18: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