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칸 초청작 '악녀' 해외 115개국 선판매

송고시간2017-05-24 12:30

(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 제70회 칸 국제영화제 초청작인 '악녀'가 해외 115개국에 선판매됐다.

배급사 뉴(NEW)는 "지난 22일 칸영화제 '미드나이트 스크리닝'을 통해 첫선을 보인 '악녀'가 북미와 남미를 비롯해 프랑스, 독일, 스페인, 이탈리아, 오세아니아, 대만, 필리핀 등 세계 115개국 배급사와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악녀'의 해외배급을 맡은 콘텐츠판다는 "여성 킬러라는 캐릭터와 감각적인 액션 장르라는 점에 해외 바이어들이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엔터테인먼트적인 요소가 큰 만큼 해외 배급사들의 리메이크 문의도 계속되고 있다"고 전했다.

이 영화는 살인 병기로 길러진 최정예 킬러 숙희가 그녀를 둘러싼 비밀과 음모를 깨닫고 복수에 나서는 액션물이다. 국내에서는 6월 8일 개봉한다.

hisun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