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요타, 차세대 자동차 겨냥 블록체인 기술 도입

송고시간2017-05-23 10:09

(서울=연합뉴스) 문정식 기자 = 일본 도요타 자동차가 차세대 자동차를 겨냥해 블록체인 기술을 포용하고 나섰다.

22일 IT전문지인 테크크런치에 따르면 도요타 자동차는 블록체인 기술을 자율주행차와 전기차에 응용할 수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미국 매사추세츠 공대(MIT) 산하 미디어 랩 등과 제휴를 맺었다고 발표했다.

도요타의 블록체인 연구사업은 포드 자동차가 미래를 위한 하이테크 자동차 개발에 소홀하다는 이유로 경영진을 전격적으로 교체한 데 때맞춰 발표된 것이어서 주목을 모은다.

도요타는 우선 자율주행차의 주행 데이터를 공유하고 차량 공유를 더 간편하게 만들 툴을 개발하며, 주행 환경 변화에 맞춘 새로운 보험상품을 개발하는 데 연구의 주안점을 둘 방침이다.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요타 연구소의 크리스 밸린저 이사겸 최고재무책임자는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자율주행차를 개발하기 위해서는 수천억 마일 분량의 주행 데이터가 필요할지 모른다"고 말했다.

도요타는 미디어 랩 외에 독일의 빅체인DB, 미국의 오큰 이노베이션스와 젬, 이스라엘의 커뮤터즈 등 블록체인 분야의 몇몇 전문기업들과도 협력 관계를 구축했다.

jsm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