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말다툼 도중 바다에 뛰어든 20대 등 2명 해경이 구조

송고시간2017-05-21 13:37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21일 오전 0시 34분께 부산 수영구 광안리해수욕장에서 정모(25·여)씨가 행인과 말다툼을 벌이던 중 갑자기 바다로 뛰어들었다.

이 장면을 목격한 정씨의 일행 하모(30)씨가 정씨를 구하려고 입수했지만, 두 사람 모두 파도에 떠밀려 내려갔다.

신고를 받은 해양경비안전서는 경비함정과 해경구조대를 사고현장에 급파해 12분 만에 두 사람을 발견하고 구조했다.

구조 당시 두 사람 모두 의식이 있는 생태로 생명에는 지장이 없었다고 해경은 밝혔다.

해경은 정씨가 인근 주점에서 술을 마시고 만취 상태에서 산책하던 중 행인과 말다툼이 벌어지자 홧김에 바다에 뛰어든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부산해양경비안전서
부산해양경비안전서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