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與 "전율 느껴지는 감동의 인선…준비된 대통령 확인"(종합)

송고시간2017-05-21 13:43

더불어민주당 김현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김현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김동연, 경제에 큰 역할…강경화, 유리천장 깨는 최초 女 외교장관"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1일 문재인 대통령의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와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 지명에 대해 "전율이 느껴질 만한 인사로, '인사가 만사'라는 점을 다시 확인시켜줬다"며 "감동의 인선을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김현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내고 "문 대통령의 국정 철학과 국정운영을 뒷받침할 이번 인사 역시 국민에게 박수와 찬사를 받을 것"이라며 "균형과 통합을 중시하고 경륜, 능력, 지역 안배까지 고루 갖춘 인사로 대한민국의 자존심과 품격을 높였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김 경제부총리 후보자의 경우 문 대통령과 개인적인 인연이 없지만, 위기의 한국 경제를 다시 도약시키는 데 큰 역할을 할 입지전적 인물"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가장 도드라진 인선은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 인선이다. 최초의 여성 외교부 장관 후보자로, 문재인 정부 인선 중에서 두 번째로 유리 천장을 깬 것"이라며 "최고의 실력과 자질을 갖춘 인물로 평가받은 만큼 산적한 외교현안을 잘 헤쳐나갈 적임자"라고 설명했다.

이어 "북핵, FTA(자유무역협정) 등 안보와 외교, 경제가 하나로 묶여있는 상황을 돌파해나갈 적임자로 정의용 안보실장을 내정한 것 역시 최고의 적임자 인사"라며 "통일외교안보 특보로 홍석현 전 중앙일보 회장과 문정인 연세대학교 교수를 임명한 것도 자타가 공인하는 해당 분야의 실력자를 인선한 것"이라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앞서 구두논평에서도 "문 대통령이 '준비된 대통령'임을 다시 한 번 보여줬다"고 강조했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