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세종시민단체 '행정수도 개헌 법률지원' 나선다

변호사·교수 등 지원단 구성…"내년 지방선거까지가 골든타임"

(세종=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세종시 범시민사회단체가 개헌안에 '세종시=행정수도'의 내용을 담고자 법률 지원단을 꾸려 대응하기로 했다.

정부세종청사를 중심으로 한 세종시 신도시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정부세종청사를 중심으로 한 세종시 신도시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15일 행정수도완성 세종시민대책위원회에 따르면 대책위 법률위원회는 산하에 법률 지원단을 둬 세종시를 행정수도로 명문화하는 데 필요한 법률적 준비를 시작할 예정이다.

대책위에는 정파나 이념과 관계없이 행정수도 완성에 동의하는 세종시 212개 단체가 참여하고 있다.

대책위 법률지원단은 이영선 대책위 법률위원장(변호사)을 중심으로 행정수도 개헌에 뜻을 같이하는 변호사와 교수 등으로 구성될 전망이다.

이영선 대책위 법률위원장은 "내년 6월 지방선거까지 1년간 시간이 지방분권과 국가균형발전,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개헌의 골든타임"이라며 "헌법 개정은 국민투표를 거쳐야 하는 만큼 이에 앞선 법률적 논리 개발과 대응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세종시 행정수도 완성하자"
"세종시 행정수도 완성하자"(세종=연합뉴스) 8일 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2130 세종시청 브리핑실에서 '행정수도완성 세종시민 대책위원회' 관계자가 세종시 행정수도 완성을 염원하는 1차 서명 결과(1만526명 참여)를 발표하고서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2017.5.8 [행정수도완성 세종시민대책위 제공=연합뉴스

대책위는 아울러 시·도지사 중심 충청권행정협의회에 '행정수도 완성 충청권 민·관·정 조직' 결성을 제안하는 한편 충청권 국회의원과의 공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대전과 충남·북 등 충청권 시민단체와의 연대를 바탕으로 '행정수도 완성 충청권 대책위원회'도 결성할 방침이다.

대책위 관계자는 "전국을 대상으로 행정수도 완성 서명운동을 이어나갈 것"이라며 "자치분권전국연대와 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전국적인 공감대 확산에도 나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walde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5 10: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