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靑, 16일 美정부 대표단 면담…한미 정상회담 본격 조율(종합)

정의용 전 대사가 면담…홍석현 이끄는 미국 특사단 내주 파견

(서울=연합뉴스) 노효동 기자 = 청와대는 오는 15일 한미 정상회담 논의차 방한하는 미국 정부 대표단과 면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14일 기자들과 만나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주 전화통화할 때 언급이 있었던 대로 미국에서 오는 두 분을 만날 예정"이라며 "어떤 방법으로 만날지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미국의 대(對) 한반도 정책을 총괄하는 매튜 포틴저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아시아 담당 선임보좌관과 앨리슨 후커 NSC 한반도 보좌관이 이끄는 미국 정부 대표단은 15일부터 1박2일 일정으로 방한한다.

미국 대표단은 16일 중 정의용 전 주 제네바 대사를 단장으로 하는 청와대 외교안보 태스크포스(TF)와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문 대통령은 다음주 중으로 홍석현 전 중앙일보·JTBC 회장이 이끄는 특사단을 미국에 파견할 것으로 전해졌다.

홍석현 전 중앙일보·JTBC 회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홍석현 전 중앙일보·JTBC 회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매튜 포틴저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아시아 담당 선임보좌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매튜 포틴저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아시아 담당 선임보좌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rh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4 20: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