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서영, 이틀 연속 한국신기록…배영 200m서 2분11초12

MVP 기자회견하는 '김서영'
MVP 기자회견하는 '김서영'(아산=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13일 오후 충남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97회 전국체육대회 최우수선수(MVP) 기자회견에서 MVP로 선정된 수영의 김서영(경북·경북도청)이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16.10.13
mon@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한국 여자수영 간판선수 김서영(23·경북도청)이 이틀 연속 한국 기록을 갈아 치웠다.

김서영은 14일 경북 김천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17 국제대회 수영(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사흘째 여자 배영 200m 결승에서 2분11초12로 우승을 차지했다.

종전 기록은 임다솔(계룡고)이 2015년 전국체육대회에서 세운 2분11초16이다.

전날 여자 개인혼영 400m에서 4분35초93으로 한국신기록을 세웠던 김서영은 이틀 연속 신기록 행진을 벌였다.

더불어 김서영은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A기준기록(2분11초53)까지 돌파해 올 7월 열릴 헝가리 부다페스트대회 출전 자격을 얻었다.

2012년 런던 올림픽,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 출전했던 김서영은 이날 달성한 배영 200m 외에도 개인혼영 400m, 200m 기록을 보유했다.

지난해 리우 올림픽에서는 여자 개인혼영 200m 예선에서 전체 10위로 16위까지 주어지는 준결승 티켓을 따내기도 했다.

김서영은 지난해 전국체전에서 개인혼영 200m·400m·계영 800m에서 금메달, 계영 400m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며 한국신기록 4개를 세워 대회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4b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4 18: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