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文대통령, 北미사일 도발 41분 만에 보고받고 신속 대응

송고시간2017-05-14 10:37

5시49분 靑상황실서 비서실장에 보고…비서실장 6시8분 대통령에 첫 보고

8시 NSC상임위 참석해 주재…北도발에 전·현 정부 '호흡'

문 대통령, 북한 미사일 관련 NSC 주재
문 대통령, 북한 미사일 관련 NSC 주재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소집한 국가안전보장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17.5.14 [청와대 제공=연합뉴스]
srbaek@yna.co.kr

문 대통령, 북한 미사일 관련 NSC 참석
문 대통령, 북한 미사일 관련 NSC 참석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소집한 국가안전보장회의가 열린 청와대 위기관리상황실에 들어서고 있다. 2017.5.14 [청와대 제공=연합뉴스]
srbaek@yna.co.kr

문 대통령과 김관진 국가안보실장
문 대통령과 김관진 국가안보실장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김관진 국가안보실장이 14일 오전 청와대 위기관리상황실에서 열린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한 국가안전보장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17.5.14 [청와대 제공=연합뉴스]
srbaek@yna.co.kr

국방부 장관과 인사하는 문 대통령
국방부 장관과 인사하는 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소집한 국가안전보장회의가 열린 청와대 위기관리상황실에 참석하며 한민구 국방부 장관과 인사하고 있다. 2017.5.14 [청와대 제공=연합뉴스]
srbaek@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오전 취임 후 처음 이뤄진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도발에 대해 긴박하고 신속하게 대응했다.

북한은 새 정부 출범 나흘 만인 이날 오전 5시 27분 평안북도 구성 일대에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

청와대 국가위기관리센터 상황실은 북한 미사일 발사 22분 뒤인 오전 5시 49분에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에게 이런 상황을 보고 했다.

[그래픽] 文대통령, 北미사일 도발 41분 만에 보고받고 신속 대응
[그래픽] 文대통령, 北미사일 도발 41분 만에 보고받고 신속 대응

이어 문 대통령은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오전 6시 8분에 관련 상황을 보고하자 김관진 안보실장에게 직접 보고하라고 주문했다.

[그래픽] 北, 文정부 출범 후 첫 탄도미사일 발사…700㎞ 비행
[그래픽] 北, 文정부 출범 후 첫 탄도미사일 발사…700㎞ 비행

이에 따라 박근혜 정부에서 임명된 김 안보실장이 문 대통령에게 직접 북한 도발 상황에 대해 보고했다.

북한 김정은과 미사일 발사 (PG)
북한 김정은과 미사일 발사 (PG)

[제작 최자윤]

김 실장은 대통령에 대한 보고를 마치고 오전 6시 22분 임 실장에게 전화, 문 대통령이 NSC 상임위를 즉각 소집할 것을 지시했으며 직접 회의를 주재하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김 실장은 오전 7시 청와대 위기관리센터 상황실에서 NSC 상임위를 진행했다. 문 대통령은 한 시간 뒤인 오전 8시에 NSC 상임위에 참석해 회의를 주재했다.

NSC 상임위는 국가안보실장이 주재하는 회의체지만 대통령이 자리한 것이다.

회의에는 전임 정부 외교·안보 라인인 김 안보실장, 한민구 국방부 장관, 윤병세 외교부 장관, 홍용표 통일부 장관, 이병호 국정원장과 현 정부에서 임명된 임종석 비서실장이 참석했다.

또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윤영찬 국민소통 수석은 배석자로 참여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