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의당 "北 미사일 발사, 안보리 결의 위반…강력 규탄"(종합)

송고시간2017-05-14 11:20

"무력도발 중단하고 대화 장으로 나와야…文대통령 기민 대응 인상적"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정의당은 북한이 문재인 정부 출범 나흘만인 14일 새벽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한 것을 두고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위반일 뿐만 아니라 한반도 평화를 위협하는 행위다.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정의당 추혜선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정의당 추혜선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추혜선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정권교체로 남북관계가 개선될 가능성이 높아졌고, 북미간 대화의 분위기가 제기되고 있는 시점에 탄도미사일 발사는 이 모든 것에 찬물을 끼얹는 행위"라며 이렇게 비판했다.

추 대변인은 "북한의 무력도발은 고립을 더욱 좌초할 뿐이다. 무력도발로 평화를 기대할 수 없다"며 "북한은 더 이상의 무력도발을 중단하고 모처럼 찾아온 대화의 장으로 나와 한반도평화에 한걸음 나아가길 진정으로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 "문재인 대통령은 미사일 발사 징후가 포착되던 시점부터 NSC 긴급회의를 열어 기민하게 대응하고 비서실장을 통해 분 단위로 경과를 국민에 보고했다. 매우 인상적이다. 지금과 같은 태도로 외교안보문제를 현명하게 대처해달라"고 주문했다.

한창민 대변인도 구두논평을 통해 "미사일 발사라는 무모한 도발이 새로운 대화국면을 만들어가는 데에 결코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경고한다. 미사일 도발로 생존을 모색하려는 북한의 방식은 결코 적절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정의당 한창민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정의당 한창민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래픽] 北, 文정부 출범 후 첫 탄도미사일 발사…700㎞ 비행
[그래픽] 北, 文정부 출범 후 첫 탄도미사일 발사…700㎞ 비행

북한 김정은과 미사일 발사 (PG)
북한 김정은과 미사일 발사 (PG)

[제작 최자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