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나은행, 명동에 사회적 기업 위한 장터 운영

송고시간2017-05-14 09:51

10월말까지 매달 둘째·넷째 금·토요일에 열어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KEB하나은행은 오는 10월 말까지 매달 둘째·넷째 금·토요일에 서울 중구 명동 본점 뒤편 KEB하나 플라자에서 사회적 기업을 위한 장터인 'Buy Social Market in 명동'을 연다고 14일 밝혔다.

㈔한국사회적기업중앙협의회와 함께 여는 이번 장터에는 친환경·무농약 농산물과 가공식품, 문화용품, 생활용품 등 지역사회와 공동체를 위해 윤리적 생산을 하는 사회적 기업 20여개사가 초청됐다.

참여 기업은 명동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을 상대로 자사의 사회적 목적을 홍보하고 직접 제품을 판매할 수 있는 장소와 부대시설을 제공받는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서울의 중심인 명동 입구에 마련된 장터가 사회적 기업의 직접적인 판로 개척과 기업홍보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이웃에 대한 나눔으로 '행복한 금융'을 확산해 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나은행이 개최하는 사회적 기업을 위한 장터
하나은행이 개최하는 사회적 기업을 위한 장터

하나은행은 12∼13일 서울 중구 명동 본점 뒤편 KEB하나 플라자에서 사회적 기업을 위한 장터인 ''Buy Social Market in 명동'을 개최했다. 하나은행은 10월 말까지 매달 둘째·넷째 금·토요일에 장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하나은행 사진제공=연합뉴스]

pseudoj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