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달, 조코비치 물리치고 마드리드오픈 결승 진출(종합)

송고시간2017-05-14 08:17

라파엘 나달 [EPA=연합뉴스]
라파엘 나달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라파엘 나달(5위·스페인)이 3년 만에 노바크 조코비치(2위·세르비아)를 꺾었다.

나달은 13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무투아 마드리드오픈(총상금 543만9천350 유로) 대회 8일째 단식 4강전에서 조코비치를 2-0(6-2 6-4)으로 제압했다.

2014년 6월 프랑스오픈 결승에서 조코비치를 이긴 이후 상대 전적 7연패를 당하고 있던 나달은 조코비치 전 연패 사슬을 끊고 이 대회 결승에 올랐다.

그러나 나달과 조코비치의 상대 전적에서는 여전히 조코비치가 26승 24패로 앞서 있다.

나달은 지난달 롤렉스 마스터스와 바르셀로나 오픈 등 클레이코트 대회에서 연달아 우승하며 상승세를 보이는 중이다.

2014년 프랑스오픈 우승 이후 지난해까지 메이저 대회 4강에 한 번도 오르지 못하는 부진을 겪던 나달은 올해 호주오픈에서 준우승하며 부활을 예고했다.

이후 자신이 통산 9번이나 정상에 오른 이달 말 프랑스오픈을 앞두고 다시 예전 전성기 기량을 회복, 프랑스오픈 통산 10번째 우승 가능성을 부풀리고 있다.

나달은 마드리드오픈에서 2005년과 2010년, 2013년, 2014년 등 총 네 차례 우승한 바 있다.

나달이 14일 결승에서 이기면 마스터스 1000 시리즈 대회에서 통산 30회 우승을 차지하며 조코비치가 보유한 마스터스 1000 시리즈 최다 우승 기록과 동률을 이룬다.

마스터스 1000 시리즈는 메이저 대회 바로 다음 등급으로 1년에 9차례 열린다.

14일 결승 상대는 도미니크 팀(9위·오스트리아)으로 정해졌다.

팀은 4강에서 파블로 쿠에바스(27위·우루과이)를 2-0(6-4 6-4)으로 꺾었다.

나달과 팀의 상대 전적은 나달이 3승 1패로 앞서 있다. 지난달 바르셀로나오픈 결승에서도 나달이 2-0(6-4 6-1)으로 이겼다.

시모나 할레프 [EPA=연합뉴스]
시모나 할레프 [EPA=연합뉴스]

함께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대회 결승에서는 시모나 할레프(8위·루마니아)가 크리스티나 믈라데노비치(17위·프랑스)를 2-1(7-5 6<5>-7 6-2)로 꺾었다.

이 대회 2년 연속 정상을 지킨 할레프는 우승 상금 104만 3천680 유로(약 12억8천만원)를 받았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