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비판 팻말 흉기로 훼손한 광주 기초의원…기소의견 검찰 송치

송고시간2017-06-12 11:41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광주 한 기초의원이 자신을 비판하는 내용의 팻말을 흉기로 훼손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A 의원이 흉기로 훼손한 비판 팻말.
A 의원이 흉기로 훼손한 비판 팻말.

[광주 남구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 남부경찰서는 12일 재물손괴 혐의로 광주 남구의회 소속 A 의원을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A 의원은 지난달 11일 오전 9시께 의회가 입주한 구청 청사 1층 승강기 앞에서 미리 준비한 흉기로 팻말 2개를 조각낸 혐의를 받고 있다.

팻말은 '표현과 양심의 자유를 침해했다'며 A 의원을 규탄하는 내용으로 남구청 공무원노조가 설치했다.

남구의회에서 상임위원장을 맡은 A 의원은 지난해 12월 소속 상임위원과 마찰 빚었던 구청 공무원을 공개적으로 문제 삼았고, 노조는 해당 의원을 비판하는 성명을 내며 공식 사과를 요구해왔다.

남구의회는 A 의원을 윤리특별위원회에 회부했다.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