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재범·차차말론, 글로벌 힙합 레이블 설립

한국·미국의 래퍼와 프로듀서 참여
하이어뮤직에 합류한 국내 뮤지션들 [하이어뮤직 제공]
하이어뮤직에 합류한 국내 뮤지션들 [하이어뮤직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래퍼 박재범이 미국 가수 겸 프로듀서 차차말론(Cha Cha Malone)과 글로벌 힙합 레이블을 설립한다.

박재범 측은 "박재범과 차차말론이 친분 있는 한국 및 미국 시애틀 출신 뮤지션들과 이달 중 레이블 '하이어뮤직'을 만든다"고 12일 밝혔다. 차차말론은 그간 박재범의 앨범 작업과 피처링에 다수 참여했다.

하이어뮤직에 소속 미국 뮤지션들 [하이어뮤직 제공]
하이어뮤직에 소속 미국 뮤지션들 [하이어뮤직 제공]

이 레이블에는 래퍼 식케이·래퍼 PH-1·프로듀싱팀 그루비룸·프로듀서 겸 래퍼 우기 등의 국내 뮤지션이 합류했다.

또 미국 로스앤젤레스 출신 프로듀서 겸 DJ 율트론을 비롯해 시애틀 출신 프로듀서 겸 래퍼들인 아바타 다코·라즈 시몬·자르브 디·페이 레즈가 참여했다.

이들은 13일(현지시간) 시애틀에서 열리는 '제1회 업스트림 뮤직 페스티벌'에서 쇼케이스이자 첫 무대를 선보인다.

박재범 측은 "앞으로도 국내뿐 아니라 다양한 국가에서 활약 중인 아티스트들이 참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2 11: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