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토요일 상암월드컵공원 일대서 여성마라톤대회…교통 통제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토요일인 13일 오전 8시30분부터 서울 상암 월드컵공원 평화의광장에서 '2017 제17회 여성마라톤대회'가 열린다.

참가자 8천여명은 준비운동 후 10㎞ 마라톤, 5㎞ 마라톤, 4㎞ 걷기 코스 순으로 출발한다.

올해 대회 10㎞ 마라톤에는 제임스 최 주한 호주대사가 참여한다.

4㎞ 걷기에는 '나눔의 집' 할머니들을 비롯해 방송인 이다도시, 박경림 등이 참가해 완주할 예정이다.

5㎞ 코스에는 국내 최초로 기록칩과 마라톤 도우미 '가이드러너'를 도입해 처음 도전하는 사람도 완주하도록 돕는다.

행사장에서는 미니탁구, 핸들러, 후크볼 등 신종 스포츠 13개 종목을 체험할 수 있는 '찾아가는 체육관'을 운영한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을 위한 홍보 행사도 진행한다.

어린이 태권도 시범단 공연, 금관악기 연주, 마술, 페이스페인팅, 미아방지 목걸이 제작 등 프로그램도 한다.

마라톤코스
마라톤코스

이 대회로 월드컵경기장교차로∼난지IC 구간은 오전 9시20분부터 10시15분까지 55분간 차량을 통제한다. 난지천공원 진입지점∼노을공원 교차로∼강변북로 진입로 구간은 오전 9시30분부터 11시까지 90분 통제한다.

차량통제구간
차량통제구간

d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2 11: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