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文대통령, 본관 아닌 비서동서 업무…"참모들과 소통·토론"

윤영찬 "대통령 업무와 일상적인 일, 참모들과 논의로 진행"
브리핑하는 윤영찬
브리핑하는 윤영찬(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윤영찬 국민소통수석이 12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금일 대통령 일정에 관해 브리핑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취임 사흘째인 12일부터 청와대 본관 집무실이 아닌 비서동인 위민관에서 업무를 볼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밝혔다.

윤영찬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께서 오늘부터 일상적인 업무를 위민관에서 보시기로 했다"며 "위민관 3층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그래픽] 文대통령, 본관 아닌 비서동서 업무본다
[그래픽] 文대통령, 본관 아닌 비서동서 업무본다

윤 수석은 "문 대통령께서 그동안 국민과 소통하고 열린 청와대를 하겠다고 하셨고, 참모들과 가까운 거리에서 늘 소통하기를 바라셨다"고 설명했다.

이어 "업무와 일상적인 대통령의 일들이 참모들과 격의 없는 토론과 논의를 거쳐 진행될 예정이고 그런 차원에서 참모들이 있는 위민관으로 자리를 옮겨 업무를 하시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위민관 이름은 그대로 사용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honeyb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2 09: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