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당, 바른정당 탈당파 복당·친박 징계해제 최종승인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정아란 이슬기 기자 = 자유한국당은 12일 바른정당에서 탈당해 입당을 희망한 의원 13명의 복당 승인과 친박(친박근혜)계 핵심 인사들의 징계해제를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정우택 당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비대위원 간담회를 열어 이같이 결정한 뒤 "당의 대승적 단합과 새 출발, 그리고 제1야당으로서의 책무에 충실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결정으로 입당한 바른정당 출신 의원은 맨 처음 복당을 선언한 이은재 의원과 이후 집단탈당한 김재경·이군현·권성동·김성태·김학용·박순자·여상규·이진복·홍문표·홍일표·장제원·박성중 의원이다.

이들과 함께 당내 인적청산 과정에서 스스로 탈당했던 친박 중진 정갑윤 의원의 복당도 승인됐다.

아울러 친박 핵심으로 분류되는 서청원·최경환·윤상현 의원의 당원권 정지가 해제됐다.

한국당, 바른정당 탈당파 복당·친박 징계해제 최종승인 - 1
바른정당 탈당파 복당 수용한 정우택
바른정당 탈당파 복당 수용한 정우택(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자유한국당 정우택 당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12일 오전 국회 원내대표회의실에서 비상대책위원들과 간담회를 마친 뒤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jeong@yna.co.kr


firstcir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2 09: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