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국무부 "文정부와 긴밀 공조…사드, 양국 합의로 결정"

(서울=연합뉴스) 지성림 기자 = 미국 국무부는 한국의 새 정부와 북한 문제에 관해 긴밀하게 공조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미국의 소리 방송(VOA)이 12일 보도했다.

카티나 애덤스 미 국무부 동아태 담당 대변인은 11일(현지시간) '문재인 정부의 대북 기조가 제재·압박에 무게를 두는 트럼프 행정부의 접근법과 상충하지 않느냐'라는 VOA 질문에 "미국은 북한의 위협을 다루기 위해 문재인 정부와 긴밀한 공조를 지속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애덤스 대변인은 "미국의 목표는 한반도 비핵화라는 것에 변함이 없다"고 설명했다.

특히 애덤스 대변인은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사드)의 한반도 배치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이 재협상을 요청하면 응하겠느냐는 질문에 "가상적인 상황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겠다"면서도 사드 배치는 양국 간 합의에 따라 이뤄졌다고 강조했다.

그는 "한미 양국은 한국과 국민의 안전을 (북한의) 군사 공격으로부터 지키고 한미 연합군을 북한의 대량파괴무기와 탄도미사일 위협으로부터 보호하려는 순수 방어적 조치로서 사드를 한국에 배치하기로 동맹의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제작 조혜인,최자윤]
[제작 조혜인,최자윤]


yooni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2 08: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