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NPT 62개국 "북한 핵·미사일 포기하라" 촉구 성명

한국·프랑스 주도해 미국 지지…중국·러시아는 불참
이번엔 北남포…SLBM 발사용 바지선 추가 포착(CG)
이번엔 北남포…SLBM 발사용 바지선 추가 포착(CG)[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안승섭 기자 = 미국, 프랑스, 일본 등 62개국이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을 비난하면서 이를 영원히 포기할 것을 촉구하는 성명을 채택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11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2020년 핵확산금지조약(NPT) 평가회의' 준비회의에서 우리나라와 프랑스가 공동으로 작성한 이 성명을 62개국이 채택했다.

성명은 북한의 핵실험 및 탄도 미사일 발사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위반임을 지적하면서 강하게 규탄하는 동시에, 핵·미사일 프로그램 포기를 촉구하는 내용을 담았다.

더불어 북한의 핵·미사일 프로그램이 국제 평화와 안정에 중대한 위협임을 지적하고, 북한의 NPT 복귀와 핵시설에 대한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찰 수용을 촉구했다.

이번 성명에 중국과 러시아는 참여하지 않았다.

ssah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2 07: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