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FBI국장 대행 "직원들 코미 지지"vs백악관 "코미 잘라 고마워해"(종합)

(워싱턴=연합뉴스) 심인성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전격으로 해임한 제임스 코미 전 연방수사국(FBI) 국장에 대해 백악관과 FBI 국장 대행이 정반대의 평가를 내리며 대립각을 세웠다.

앤드루 맥카베 FBI 국장 대행은 11일(현지시간) 코미 전 국장이 직원들 사이에서 신뢰를 잃었다는 백악관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라고 공개로 일축했다.

앤드루 맥카베 美FBI국장 대행
앤드루 맥카베 美FBI국장 대행(워싱턴 EPA=연합뉴스) 앤드루 맥카베 미국 연방수사국(FBI) 국장 대행이 11일(현지시간) 상원 정보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증언하고 있다.
새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부대변인
새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부대변인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맥카베 대행은 이날 상원 정보위의 '글로벌 위협' 청문회에 출석해 의원들의 관련 질문에 "나는 코미 국장을 절대적으로 존경한다"면서 "그의 상당한 능력과 진실함을 매우 존경한다"고 밝혔다.

그는 특히 "코미 국장은 (조직 내에서) 광범위한 지지를 받았고, 오늘 이 순간까지도 여전히 그렇다"면서 "대다수 FBI 직원들이 코미 국장과 깊고 긍정적인 관계를 유지했다"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CNN 방송 등 미국 주요 언론은 맥카베 대행이 코미 전 국장에 대한 백악관의 부정적 평가를 공개 반박한 것이라고 일제히 보도했다.

새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부대변인은 전날 정례 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FBI의 다른 직원들은 코미에 대한 신뢰를 잃었다"면서 "수많은 FBI 직원들로부터 그런 취지(신뢰 상실)의 말을 들었다"고 주장했다.

샌더스 부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도 자신의 주장을 굽히지 않고 되풀이했다.

그는 맥카베 대행 발언 관련 질문에 "우리는 아마도 서로 의견이 다름을 인정해야 한다"면서 "물론 일부 실망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나는 수많은 FBI 직원들로부터 트럼프 대통령의 코미 해임 결정에 대해 고마워하고 감사해 하는 말을 들었다"고 주장했다.

트럼프(오른쪽), 코미 FBI국장 해임 거센 후폭풍(PG)
트럼프(오른쪽), 코미 FBI국장 해임 거센 후폭풍(PG)[제작 최자윤]

한편 맥카베 대행은 러시아의 '미국 대선개입 해킹' 사건, 그리고 트럼프 캠프와 러시아 당국 간 내통 의혹 수사에 대한 백악관의 개입 또는 방해 여부 관련 질문에 "수사를 지연시키려는 어떤 노력도 없었다"면서 만약 백악관에 수사 개입을 시도하면 의회에 보고하겠다고 약속했다.

sim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2 04:5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