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래와 놀아요' 울산고래축제 25∼28일 개최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2017 울산고래축제가 '고래도 춤추는 장생포'라는 주제로 이달 25∼28일 고래문화특구 장생포 일원에서 개최된다.

울산고래축제 퍼레이드
울산고래축제 퍼레이드[연합뉴스 자료사진]

'행복 찾고! 고래 찾고!'라는 슬로건을 내건 올해 축제 행사장은 울산고래마당, 돌고래마당 등 2개 마당과 고래광장, 장생포옛마을, JSP치맥판, JSP레스토랑 등 4개 존으로 구성된다.

울산고래마당에서는 개막 주제공연인 '장생포의 어제 그리고 오늘'을 비롯해 개·폐막식, 불꽃쇼, 고래가요제, 고래콘서트8090, 클럽JSP 등이 열린다. 돌고래마당에서는 인형극, 마당극, 북 콘서트, 버스킹 공연, 토피어리(꽃과 식물 등으로 다양한 모양을 만든 공예품) 등이 마련된다.

고래광장에서는 솟대 전시, 연날리기, 사진촬영대회 등이 진행되고, 1960∼1970년대 장생포 동네 풍경을 복원한 장생포옛마을에서는 버스안내양과 교복을 입은 연기자가 등장해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올해 처음 마련된 JSP치맥판에서는 고래바다여행선을 배경으로 치킨과 맥주를 즐길 수 있고, JSP레스토랑은 지역단체들이 참여하는 다양한 먹거리부스 형태로 운영된다.

이 밖에 남구 14개 동 주민과 기업체 근로자 등이 참여하는 '거리 퍼레이드', 과거 고래잡이 성공을 빌며 벌였던 의식을 재해석한 '수상 퍼포먼스', 스토리가 있는 스탬프투어 등도 진행된다.

남구는 축제장 주변에 차량 3천450대를 수용할 임시주차장 15곳을 확보하고, 이들 주차장과 행사장을 오가는 순환버스를 5분 간격으로 운행할 예정이다.

또 KTX 울산역, 문수수영장, 굴화강변그린빌 등에서 장생포를 오가는 3개 노선의 무료 셔틀버스를 30분 간격으로 운행한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10일 "올해 축제는 자치구 승격 20주년을 기념해 하늘과 땅, 바다를 무대로 보고 듣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야심 차게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hk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10 17: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