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비야 반갑다' 경기도 중남부 미세먼지 주의보 해제

"비로 인한 세정효과"…동·북부권 15개 시·군은 유지

(수원=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경기도 전역에 내려졌던 미세먼지(PM 10) 주의보가 발령 하루 만에 차츰 해제되고 있다.

먼지와 봄비
먼지와 봄비[연합뉴스 자료사진]

도는 9일 오후 4시를 기해 남부권(용인, 평택, 안성, 이천, 여주) 5개 시, 오후 5시를 기해 중부권(수원, 안산, 안양, 부천, 시흥, 광명, 군포, 의왕, 과천, 화성, 오산) 11개 시에 내려졌던 미세먼지 주의보를 각각 해제했다.

동부권과 북부권 15개 시·군(남양주, 구리, 광주, 성남, 하남, 가평, 양평, 고양, 김포, 의정부, 파주, 연천, 양주, 동두천, 포천)은 미세먼지 주의보가 여전히 발령 중이다.

도는 전날 오전 10시부터 낮 12시까지 도 31개 시·군 전역에 미세먼지 주의보를 차례로 발령한 바 있다.

미세먼지 주의보는 권역별 미세먼지가 시간당 평균 150㎍/㎥를 넘을 때 발령되며, 경보는 시간당 평균 300㎍/㎥ 이상 2시간 이상 지속할 때 내려진다.

도는 9일 오전부터 내린 비로 인해 이날 안에 미세먼지 주의보가 모두 해제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아침부터 내린 비가 일종의 세정효과를 낸 것으로 보인다"며 "중국에서 몰려온 황사도 차츰 물러나고 있어서 이날 안에 미세먼지 주의보가 모두 해제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ky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9 17: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