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9대 대선 투표율 오후 5시 현재 70.1%…3천만명 육박

송고시간2017-05-09 17:11

18대 대선 동시간대 투표율과 '동률'…호남·세종 상위권

(과천=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9일 오후 5시 현재 제19대 대통령선거의 투표율이 70.1%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번 대선 총 선거인 수 4천247만9천710명 가운데 2천976만8천33명이 투표를 마쳤다.

여기에는 지난 4∼5일 실시된 사전투표(투표율 26.1%)를 비롯해 거소투표·재외선거·선상투표 결과가 반영됐다.

이는 2012년 18대 대선 같은 시간대 투표율 70.1%과 같은 수치다.

선관위는 현 추세를 근거로 최종투표율이 18대 대선 때보다는 확실히 높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특히 궐위선거로 실시됨에 따라 역대 대선 보다 투표 시간이 두 시간 길어진 만큼 80%대 진입에도 큰 무리가 없을 것이란 전망이다.

이 시간까지 투표율이 가장 높은 곳은 광주(75.8%)였고 이어 세종(74.3%), 전남(73.6%), 전북(73.4%) 등이 뒤를 이었다. 전반적으로 호남의 투표율이 높았다.

가장 낮은 곳은 제주(65.6%)였고, 다음으로 충남(66.2%), 충북(67.7%), 강원(67.8% 등 순이었다.

부동층이 밀집한 수도권에서 서울은 71.4%였고, 경기는 69.8%, 인천은 67.8%였다.

오전 6시 개시한 투표는 오후 8시까지 전국 1만3천542개 투표소에서 진행되며, 유권자들은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민등록지 관할 투표소에 가서 투표하면 된다.

중앙선관위가 홈페이지에 공식 발표하는 시간대별 투표율은 250개 시·군·구선관위에서 취합된 투표 현황을 기준으로 한다.

[그래픽] 19대 대선 투표율 오후 5시 현재 70.1%
[그래픽] 19대 대선 투표율 오후 5시 현재 70.1%

[그래픽] 19대 대선 지역별 투표율(오후5시)
[그래픽] 19대 대선 지역별 투표율(오후5시)

장미대선 풍경…우산쓰고 투표 행렬
장미대선 풍경…우산쓰고 투표 행렬

(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제19대 대통령 선거일인 9일, 투표하려는 시민들이 대전 서구 한 초등학교에 마련된 투표소로 걸어가고 있다. 2017.5.9
youngs@yna.co.kr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