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서 韓유치원 차량화재 아동 11명 참변…"문 안열려 탈출못해"(종합)

산둥성 웨이하이 터널서 불탄 유치원차량, 주변서 아무런 도움 못받아
韓국적 10명·中국적 1명에 운전기사도 사망…중국인 인솔교사 중상
불붙은 버스
불붙은 버스(서울=연합뉴스) 9일 오전 9시께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의 한 터널에서 한국 국제학교 부설 유치원 차량이 불이 나 차량에 타고 있던 한국 유치원생 등 12명이 숨졌다고 주중 한국대사관이 밝혔다.
당시 차량에는 유치원생 11명과 중국인 인솔 교사 1명, 운전기사 1명 등 13명이 타고 있다가 화재로 변을 당했다. 사진은 중국인이 찍은 것을 한국인 독자가 받아서 연합뉴스에 제공했다. 2017.5.9 [독자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웨이하이 터널 내 불붙은 버스
웨이하이 터널 내 불붙은 버스(서울=연합뉴스) 9일 오전 9시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시 한 터널에서 한국 국제학교 부설 유치원 차량에서 불이 나 터널 안이 연기로 싸여 있다.
주중 한국대사관은 화재로 차량에 타고 있던 한국 국적 유치원생 등 12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2017.5.9
[웨이보 캡처=연합뉴스]

(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중국 산둥(山東) 성 웨이하이(威海) 시의 한 터널에서 한국 국제학교 부설 유치원 차량에 불이 나 12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9일 주중한국대사관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께 산둥성 웨이하이 시 환추이(環翠) 구 타오쟈쾅 터널에서 한국국제학교 부설 유치원 통학차량에 화재가 나 차량에 타고 있던 유치원생 11명과 운전기사 1명이 숨졌다.

숨진 유치원생 11명 중 10명은 한국인으로 확인됐으며, 나머지 한 명은 중국 국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차량에는 중국인 인솔 교사가 타고 있었으며, 교사 역시 중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주중한국대사관은 차량이 노후해 화재가 난 것인지 1차 사고 후 차량에 불이 난 것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연합뉴스에 접수된 제보에 따르면 불이 난 한국 국제학교 부설 유치원 차량은 당시 주변으로부터 아무런 도움을 받지 못했다고 전했다.

또 다른 제보자는 "사고 당시 버스 문이 열리지 않아 아이들이 빠져나오지 못해 피해가 컸다"고 전했다.

실제 사고 현장을 지나던 목격자들이 촬영한 영상에도 버스가 불이 붙은 상태에서 출입문 쪽이 터널 벽에 막힌 모습이 확인됐다.

[그래픽]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시 韓국제학교 유치원 차량 화재
[그래픽]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시 韓국제학교 유치원 차량 화재

사고 이후 웨이하이 시장이 현장에서 사고 수습을 지휘하고 있고, 한국대사관에서도 공안과 함께 사고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한국국제학교 부설 유치원 화재사고 난 웨이하이시 터널 입구
한국국제학교 부설 유치원 화재사고 난 웨이하이시 터널 입구

china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9 16: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