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정부 "한국 새 대통령과 건설적이고 깊은 협력 지속 고대"

송고시간2017-05-09 05:43

"한미동맹은 린치핀…北위협 맞서 우리의 모든 동맹약속 준수"

(워싱턴=연합뉴스) 심인성 장재순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정부는 8일(현지시간) "한국의 새 대통령과 우리(한미 양국)의 긴밀하고 건설적이며 깊은 협력관계를 지속해서 유지해 나가길 고대한다"고 밝혔다.

미국 국무부 청사
미국 국무부 청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카티나 애덤스 미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대변인은 이날 한국의 새 대통령 선출을 위한 '5·9 대선'에 대한 연합뉴스의 논평 요청에 대해 "한국 국민들은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과 그에 따라 치러진) 이번 대선 과정 내내 법치와 민주주의에 대한 변함없는 책무를 잘 보여줬다"면서 이같이 언급했다.

애덤스 대변인은 특히 "미국은 한국의 변함없는 동맹이자 친구, 파트너로 계속 남을 것"이라면서 "한국에 대한 우리의 방위공약은 철통 같다"고 강조했다.

또 "한국은 우리의 가장 가까운 동맹이자 친구의 하나로, 우리의 파트너십은 민주주의와 인권, 법치라는 공통의 가치에 기반을 두고 있다"고 덧붙였다.

애덤스 대변인은 이어 "한미동맹은 앞으로도 계속 역내 안정과 안보를 위한 린치핀(linchpin) 역할을 할 것"이라면서 "우리는 우리의 동맹 약속, 특히 북한의 위협을 방어하는 데 있어 우리의 약속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 대선에 나선 각 정당 후보들
한국 대선에 나선 각 정당 후보들

(전국종합=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장미대선이 이틀 앞으로 다가왔다. 그동안 전국을 돌며 한 표를 호소하던 대선후보들은 막바지 총력전을 펴고 있다. 이제 유권자의 선택이 다가오고 있다. 왼쪽부터 기호순으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 정의당 심상정 후보. 2017.5.7 [연합뉴스 자료사진]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에 따른 궐위선거로 치러지는 이번 대선의 투표는 9일 전국 1만3천964개 투표소에서 오전 6시부터 오후 8시까지 14시간 동안 진행된다. 새 대통령 취임식은 다음날인 10일 오전 국회의사당에서 개최하는 방안 등이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다.

sims@yna.co.kr, jsch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