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적장애인 선거유세에 불법 동원 의혹 내사

송고시간2017-05-08 10:53

안동경찰서 [연합뉴스 TV 제공]
안동경찰서 [연합뉴스 TV 제공]

(안동=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경북 안동경찰서는 대통령 선거 유세현장에 지적장애인을 동원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를 받는 안동 한 장애인시설 내사에 착수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장애인시설은 지난 4일 장애인 14명을 자유한국당 선거유세현장에 동원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시설 운영책임자, 직원, 장애인 등을 상대로 사건 당일을 전후한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또 이 시설이 대통령 선거 후보자 전원의 이름이 적힌 모의 투표용지를 만들어 장애인들이 투표연습을 할 수 있도록 한 것과 관련해 위법이 있었는지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동원된 이들 가운데 중증장애인이 많아 조사에 어려움이 많아 시간이 다소 걸릴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모의 투표용지를 이용한 투표연습은 특정 후보 이름만 있는 것이 아니라 모든 후보자 이름이 있고 기표도 다양하게 한 것으로 미뤄 사표 방지를 위해 연습을 한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시설 운영책임자인 A씨는 안동지역 장애인단체 간부이다.

더불어민주당과 바른정당은 지난 6일 성명을 내고 선거유세에 장애인을 동원한 시설에 철저한 수사와 엄벌을 촉구했다.

lee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